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커뮤니티

커뮤니티 하위메뉴

게시판 운영정책

증시토론

추천수 베스트

      펀드멘탈 보다는 건전성 측면으로 [13]
      추천 48 | 조회 2183 | 번호 615122 | 2010.07.31 06:03 solomon (zasolo***)

      오늘 짧게 언급하겠습니다

       

      그렇지만  영양가와 이번장의 대응요령은  짧지만 이속에 다 함축되어 있습니다

       

      오르는 주가와 종지에 초점을 맞춘다면 이번장에 대응하는  요령은 장못되었습니다

       

      이번장의 핵심은 말입니다

       

      미국발 그리고 유럽발 금융위기후

       

      각국이  내실을 기하는데 초점을 맞추고 있으며

       

      그가운데  산재해 있든  보이지 않든  문제점들을  나라별로  인지하고 있다는데  포커스를 맞추어야죠

       

       

      이건 뭘 뜻하느냐

       

      건전성 측면으로 접근해야 합니다 

       

      즉 투자자들의 돈의 질 이 과거와 다르게   건전하다는 것이거든요

       

      투기적인  관점보다는 조심스럽게  모든투자주체들이  주식에 접근한다는 것이죠

       

      핵심은 이겁니다

       

      강할수 밖에 없는  이유는 이거죠 ...

       

      그럼 답은 나오겠죠

       

      절대로 쫄지마시고  강한 확신 자기스스로 에게 주입시키면서  

       

      완전한 쌍끌이 장세까지  종지와 연동된 종목으로 오직 홀딩으로만 대응하십시오 ..

       

      소리없이 강한장  그리고 버티는장세   휴가철 이후 추석전후부터 위든 아래든

       

      판가름이 날겁니다    몇달전부터 찬바람 날때부터 라고 강조드렸죠 

       

      저는 확신합니다  ...

       

      기다리신 분들이 이기는 장이 도래할것이라는데 ...

       

      음 ..  하이닉스 말입니다 이곳에서  말들이 많군요  허접하지만 한번은 짚고 넘어가야

       

      될것 같습니다 제가 이종목 전문가나 다름없습니다

       

      이종목 감자당할때 피눈물 흘린 경험과 당시  이종목으로  상당한 수익 동시에 가져본

       

      경험 있거든요 

       

      이종목  개인들이 접근하기는 용이한 종목이지만  이종목이 움직일때면  개인들의  코묻은 돈들이

       

      증시로 증시로 몰려들어올 때 일겁니다

       

      주포들의 의도는 말입니다   완전한 상승장이라는 판단이 현재보다 강하게 들면

       

      그때부터 이종목  얼굴마담으로  시장의 주목을 받게할  공산이 큽니다

       

      현재는 분활매수의 관점으로 접근해 보십시오 실적이 상당히 좋습니다

       

      즉 현재는 이익보다는 모아간다는  개념이 좋습니다  쌍끌이 장세에 가장 주목받는 종목중 한종목이

       

      될겁니다   물론 개인들이 객장으로 몰려들어올 시점부터 말입니다

       

      믿어도 될겁니다 ...

       

       

      즐거운 휴가 보내시고 건승 기원하며 물러갑니다

       

       

       

       

       

       

       

       

       

       

       

      48
      8
      신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