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커뮤니티

커뮤니티 하위메뉴

게시판 운영정책

증시토론

추천수 베스트

      불황에 대비할때죠 [15]
      추천 57 | 조회 1234852 | 번호 606769 | 2010.06.30 03:34 solomon (zasolo***)

      찬바람날때 까지 박스권 장세에 대한 저의 생각은 변함없습니다

       

      축구 잘들 보셨나요

       

      일본축구도  염원하든 16강 진출을 이루고 난뒤 다소 맥빠진 느낌 이었죠

       

      아직 아시아와 세계축구의 격차는 한골정도의 갭이 엄연히 존재하고 있다고 봐야 하겠죠

       

      음 .. 각국이 미국발 금융위기후 유럽발위기까지  홍역을 단단히 앓고 있는중이죠

       

      결국 해결책은  허리띠를 졸라메는 쪽으로 가닥을 잡아가겠죠

       

      되도록 필요없는 지출을 줄이면서  최소한의 금액으로 살림을 꾸리면서  공격보다는 수비에 치중하는

       

      그런  자세를 취하지 않겠습니까

       

      따라서  전세계 증시  서울증시와 마찬가지로  가두리 장세 한동안 전개될걸로 예측합니다

       

      충분히 조정을 받았다고 해도  현재 각국의 개인 투자자들  주식투자할 만큼의 경제적인 여유

       

      전혀 없거든요   아무리 주가가 싸다해도  여유돈 없으면  그야말로 그림의 떡이죠

       

      부익부 빈익빈 이  이번 위기를 통해 더욱 심화될걸로 내심 전망하며

       

      이런때에는  중기로 경기방어주  관심가져 보는것도  의미가 있겠죠 ..

       

      보통 경기방어주 들이  시장에서 주목을 받으면서  그후 선행지표가 조금이라도  호전된다면 그후 주가는

       

      큰폭으로  상승하는 경우를 종종 보게 되는데요 이번에도 그럴지 한번 지켜보겠습니다

       

      음 ..  안전자산에 대한  선호도 그 어느때보다 요구되는 시점이며  그런면에서 달러의 약진은

       

      우연이 아니라는 생각에 모두들 동의 하시겠죠

       

      지겨운 가두리 장세  목격하시게 될것입니다   음 .. 밀릴때마다  현금보유하고 계시는분들

       

      야금야금 분활매수로   대응할수 있는  그런 장이기도 하죠

       

      우리가 정녕 기억해야 할것은  세계각국의 주가가 거품은 아니다 이며

       

      그걸 알면서도 선뜻 손이 나가지 않는것은  위에 언급한대로 주식을 매수할만한 경제적인 여력이

       

      전세계 모든 개미들은 없다는것을    인지하셔야 겠죠

       

      사실 월드컵 열기로 묻혀서 그렇지 유럽들 현재  경제사정들  정말 말이아닙니다

       

      줄일수 있는것은 모두 줄이고 있는형편이거든요  

       

      장기불황이  솔직히 조금은 걱정 스럽습니다    이점 유의하시면서  몇달정도  약간 보수적인

       

      관점으로  접근하면서   조용히 시장에 진입할 시기를  노려보는 전략도 좋아보이거든요

       

        달리  시장을 볼려고 해도    허접이라  생각하는 것이  겨우 이정도 밖에 되지않아

       

      이곳 동지님들에게 조금 미안하군요 ...

       

      박스권 될것이다  언급한지도  제법 됐죠  음 ... 

       

      찬바람 날때까지 는  공격적인 전술보다는  방어적인 전술이 더 효과적일수 있겠죠

       

      욕심 줄이시고 잘들 대응하시길 바라면서

       

      저는  물러갑니다  건승 기원드립니다

       

       

       

       

       

       

      57
      18
      신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