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커뮤니티

커뮤니티 하위메뉴

게시판 운영정책

증시토론

추천수 베스트

      아량과 베려
      추천 6 | 조회 410 | 번호 1046538 | 2017.05.01 03:38 solomon (zasolo***)
      대통령이 누가되든 변하는건 없다
      문재인이 되든 안철수 혹은 홍준표..

      뭘 어떻게.국가를 개조한다는 말인지  도통 이해가 안갑니다
      20년동안 진보정권 2번 보수정권 2번 번갈아 국가를 맡아 운영했지만  달라진건 없었다

      빈부격차 일자리 그리고 .복지
      성장이.우선인지.분배가 우선인지. 어느.후보도 쉽게.답을 내놓지.못하고 있다
      저 성장에.저 출산 

      고착화.되어가고 있는 급속한 노령화.
      답이 없다는게.솔직한 현실이라 후보 모두는 인정해야만 한다
      감언이설로
      이것도 살릴수있고 저것도 살릴수있다 이런.모든 공약들  도데체.현실성이 있기나 한지.

      증세없는 복지는 민주주의.국가에서는 그야말로. 허구며 
      일정한 성장없이  무분별한 일자리.공약  이건 거의.사기에.가깝지.않은가.
      무슨 재주로 복지와 일자리.두마리.토끼를 잡을수 있다고.일갈 해대는지.

      보수정권에서 진보정권으로 자연스레.넘어가는 과정 
      그 속에.우리모두는 서있으며.
      시대가.요구하는 대통령은 자연스럽게.우리앞에.등장할것이다.

      다만.
      국민통합은 물건너 갔으며
      세대별  계층간 갈등은 더 심화되어.누가되어도 바람잘날 없는 시끄러운 대한민국이 오레동안 계속되.
      거기에.국가.에너지가  모두 소진되는 갈등싸움에.멍드는 사회가 한동안 지속 되겠지.

      인물이.없어.
      타고난 인물이.

      소모성 싸움을 멈춰야만 비로소 제대로된 국가경영이.가능할껀데.
      가슴을 여는 후보들이.없는 암울한 현실.

      보수에 기대어 진보에.기대어.
      대통령이 된들.
      제대로된 정책들을 어찌 펼칠수 있을지.

      한쪽이.찬성하면  다른  한쪽은 반대에.
      부패도 문제지만 귀족노조 강성노조도 정말 문제.아닌가.
      모든곳곳에서 목소리는 커지고.
      요구하는것은 갈수록 많아지는데. 그요구를 무슨수로 충족 시킬수 있을지.

      바람이 분다.
      삼천리 강산에.

      주식하시는 분들.
      시총상위 50종목으로 압축해서.투자해야 될때입니다
      동전주 껌값주 모두 버리시고 무조건 상위종목으로 갈아터야 할때죠

      삼전 포스코 에스케이.이노베이션 삼성전기.등.
      선두에서서  장을 진두지휘하는 종목에.분산투자.해야 할때임다.
      가는넘이 더가는.
      차별화.장세임다.

      삼전이 설마 250만?
      이런생각들 버려야합니다 삼전 250.돌파없이 코스피.2500 불가능 하죠.
      반드시.큰 종목으로 갈아.타셔야 합니다.

      더뎌도 어쨌든 우상향으로 방향을  턴한 종목들 위주로 재편하시기.바랍니다.
      소형주 버리시기.바랍니다
      불루칩으로.철저히.승부를 봐야합니다.

      옐로칩으로 메기가 쏠릴려면 종지는 2500을 반드시.뜷어야하며
      그후부터 .중형주들이.각광을 받는장이.도래할 가능성이.높죠
      지금은 무조건 대형주로 갈아타시기.바랍니다.
      그래야만 할 때입니다.

      건승을 기원합니다.











       

      6
      2
      신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