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2

0/600 bytes
  • 단기적으로는 맞는 말씀일 수도~~ 그러나, 패배주의에 너무 깊이 드신 것 같고,,, 우리의 위치가 계속 이 모양으로 흘러간다면 그럴 수 있겠지만, 우리가 그리 만만한 민족이 아닙니다. 어차피 통일은 될 것이고, 또한 대륙과 해양의 틈바구니에 끼어서 숨도 크게 못쉬는 현재이지만, 대륙과 해양의 절묘한 중심에 있음을 자각하기에는 그리 오랜 시간이 필요하지 않을 것이라 믿습니다. 그 때를 맞이하기 위하여 인고의 시간을 즐겁게 투자합니다 ^^.
    심봤다
    16.12.05 22:50
    |
    허허허..역사린 반복되거든요.독일이나 불란서.영국에 끼인 국가들의 생존모습들이. 참고가 될겁니다북유럽과는 달리 동서유럽의 맹주는 수백년 지나도 바뀌지 않았거든요.. 헝가리냐 폴란드 형이냐 는 국민들이 결정하겠죠.50년동안 우린 너무많이 바껴 버렸습니다소득만 늘어난체...민중들의.욕구는 .수백년 민주주의를 경험해온 유럽과는 다른 양상의 민주주의가 대한민국에 펼쳐져 있거든요 ..너무빨리 쟁취해도.ㅡ모순이 많습니다서서히....
    solomon
    16.12.06 01:16
    |
1